소개합니다.

소개합니다.

피부과 전문의 김원정

피부과 전문의 김원정

안녕하세요! 3월부터 피부과 과장으로 오게 된 김원정이라고 합니다.
낯선 공간에서 모든 것이 서툴 때, 직원분들이 복도에서 서로 인사하는 지나는 모습을 보며 ‘여긴 참 따뜻한 병원이구나...’하고 생각했습니다. 아직 모든 것이 서툴지만, 그런 따뜻함이 환자에까지 전해지도록, 질환뿐 아니라 환자의 영적 돌봄까지 실천할 수 있는 의사가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피부과는 비록 종합병원에서 큰 비중을 차지하는 과는 아니지만, 다른 과들을 뒷받침해줄 수 있는 많은 부분들이 있습니다. 장점을 살려 더욱 발전하는 피부과가 되도록 하겠습니다. 여러분들의 많은 격려와 도움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소아청소년과 전문의 박영진

소아청소년과 전문의 박영진

안녕하세요
새로이 달빛 외래 진료를 보게 된 박영진입니다. 본원에서 수련을 시작한 게 엊그제 같은데 벌써 5년의 세월이 흘렀습니다. 본원에서 수련의 과정을 5년 동안 거친 후인지라 주변 근무환경이 친숙하고 새롭게 느껴지지는 않습니다. 하지만 새로이 전문의를 취득하고 독립된 공간에서 진료를 하려하니 책임감이 많이 느껴집니다.
저 자신 역시 두 아이의 아빠로서 아이들의 발달, 생활습관, 건강, 인성 등에 신경이 많이 쓰입니다. 의사의 머리와 부모의 가슴으로 환아들을 돌볼 것을 다짐해 봅니다. 많은 격려 부탁드립니다.

이비인후과 전문의 최장원

이비인후과 전문의 최장원

안녕하십니까? 올해 3월부터 부산성모병원 이비인후과에서 근무를 시작한 최장원입니다. 본원에서 수련후 1년간 해운대 백병원에서 전임의 과정을 거쳐 다시 돌아오니 구수권 과장님을 비롯하여 여러 분들이 반갑게 맞아주시고 따뜻하게 대해주셔서 차근차근 첫발을 잘 내딛고 적응하고 있습니다.
저는 주로 수면질환을 포함한비과 질환 및 이과 질환의 진료 및 수술에 관심을 가지고 하게 되었습니다.특히 수면질환은 본원이비인후과에서 처음 개발하여 시행한 수술이 아주 좋은 결과를 보여 교과서에도 실릴 정도로 널리 시행되고 있으며, 내시경을 이용한 진단에 대해서는 많은 연구와 논문을 발표하여 전국적으로많은 인정을 받고 있습니다.그만큼 발전시켜야 할 일이 많고 가능성이 많은 매력적인 분야로 제게 다가왔으며 앞으로도 열심히 노력하겠습니다.

부산성모병원은 지금도 계속 발전하고 있지만 앞으로도 무한한 잠재력이 있다고 생각하며 이런 좋은 곳에서 새로운 가족으로 맞아주신 점 다시 한번 감사를 드립니다. 한없이 부족하지만 계속 정진하겠다고 다짐하며 많은 가르침 주시기를 부탁 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응급의학과 전문의 김지웅

응급의학과 전문의 김지웅

안녕하세요
저는 이번에 부산성모병원 응급의학과에 입사한 내과 전문의 김지웅입니다.
고신대학교를 졸업하여 부산 보훈병원에서 인턴, 레지던트를 마치고 내과 전문의를 수료한 과정이 제 발자취입니다.
현재 2학년이 된 딸과 4살이 된 아들 그리고 아내와 함께 용호동 근처에서 살고 있습니다. 아내 빼고는 저희 세명은 모두 부산성모병원에 입원을 한 적이 있을 정도로 친근한데 제가 여기서 가운을 입게 될지는 생각도 못했었습니다.
깨끗하고 친절한 여러 의료진 분들 덕에 저는 부산성모병원에 대한 평소 이미지가 좋고 친숙하게 느껴져 오고가는 길이 익숙하고 부산성모병원에 있는 제가 어색하지도 않습니다. 항상 처음이란 단어는 설렘과 두려움을 동시에 가지게 됩니다. 저와 마찬가지로 많은 분들이 그럴 것이라 생각이 됩니다.
반갑습니다, 그리고 잘 부탁드리겠습니다.
내과 전문의를 품에 안고 있지만 응급실의 매력을 잘 알고 있기에 여러분들의 조언과 그리고 경험을 아낌없이이 듣고 싶고 제 것으로 만들고 싶습니다.
일분일초가 중요한 환자분들에게 맞는 응급실의 의료진으로써 냉정하고 따듯하며 공감할수 있는 의사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산부인과 전문의 권상칠

산부인과 전문의 권상칠

안녕하십니까.
금번에 부산성모병원에서 새로 근무하게 된 산부인과 권상칠입니다.
이전에 수련의, 전공의 시절 근무했던 터라 부산성모병원은 저에겐 친정병원인 셈이지요.
이전에 알았던 여러 성모 가족분들 정말 반갑습니다.
또 새롭게 알게 된 여러 성모 가족분들 앞으로 많은 지도편달 부탁드릴께요.
감사합니다.

호흡기내과 전문의 신경화

호흡기내과 전문의 신경화

안녕하세요. 부산성모병원 가족 여러분.
올해 2월부터 부산성모병원의 가족이 된 호흡기내과 과장 신경화입니다.
저는 부산대학교병원에서 수련 후 대동병원에서 3년 동안 근무하였고, 좋은 인연이 닿아서 부산성모병원에서 일하게 되었습니다. 이전에 김도섭 과장님께서 쌓아오신 인연들에 이어서 환자분들과 만나게 되어 무척 기쁩니다. 부산성모병원은 탁 트인 공간에 온화하고 차분한 분위기가 다른 병원들과는 차별화된 첫인상 이었습니다.
2달동안 지내보니 과장님들, 전공의 선생님들, 간호사분들, 다른 직원분들 모두 긍정적인 에너지를 가지고 계셔서 저도 자극을 받고, 도움도 받고 즐겁게 일하고 있습니다. 멀리까지 방문해주시는 환자분들과, 저, 다른 직원분들 모두 서로 서로 좋은 기운을 주고 받고, 쾌유하고, 보람을 느끼고, 발전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행복하세요.

COPYRIGHT(c) 2015 BUSAN ST. MARY'S HOSPITAL ALL RIGHT RESERVED.
(우) 608 - 838 부산광역시 남구 용호로 232번길 25-14 | 대표전화 051.933.7114 | 팩스 051.932.8600